티스토리 뷰

동진오토텍 기자회견

현대자동차그룹의 글로비스는 지난 2003년 설립 이후 일감몰아주기의 특혜를 받은 대표 회사로 지목된 업체입니다. 설립 첫해 매출액 2천억에서 지난 2015년 매출액은 14조 6천억으로 15년간 7,300% 성장했습니다.

글로비스가 이렇게 전무후무한 성장을 할 수 있었던 것은 바로 협력사와 사내하청 노동자들의 저임금 구조, 장시간 노동, 인권유린이 가능했기 때문입니다.

동진오토텍 노동자들이 바로 그런 조건에서 근무했습니다. 근속 연수와 무관하게 최저임금을 받고, 사전통보 없이 인원을 감축했습니다. 강제 연차사용 및 회사책임의 휴업수당을 지급받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만든 노동조합입니다. 
조합원들에겐 노동조합이 삶을 지키는 마지막 보루였습니다.

그런데 노조 설립후, 동진오토텍은 얼토당토 않은 이유로 글로비스와 계약 해지했습니다. 
업체간 계약 해지과정에서 조합원에 대한 끊임없는 노조탈퇴 회유가 발생했습니다. 무엇보다 심각한 것은 블랙리스트를 작성해서 다른 업체에 돌리기까지 했습니다. 또 글로비스는 쟁의행위에 대비해서 비조합원을 다른 업체에 배치하는 계획까지 세워 실행하는 치밀함까지 보였습니다.

이 모든 내용은 현대차 및 글로비스와 수차례 회의를 통해 진행되었습니다. 
글로비스의 지원과 협조없이는 진행되기 어려운 과정입니다.

재벌 대기업의 위법행위에 대한 압수수색과 특별근로감독을 촉구합니다.
글로비스는 편법 경영권 승계에 주된 목적이 있다는 의혹을 받는 업체입니다.
 현대차 그룹에서 불법, 탈법 부당노동행위가 유성기업, 갑을오토텍, 진우3사, 동진오토텍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불법과 탈법엔 처벌과 규제가 뒤따르도록 하겠습니다.

저와 정의당은 문재인 정부의 재벌개혁이 노동존중과 노동자 권리를 확대하고 새로운 공정질서를 확립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이정미
#정의당의_새로운_대표
#오늘도_삶의_현장을_달린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Recent Comments